검색 전체메뉴
CMC홍보소식

뉴스

만성폐쇄성폐질환 적정성 평가 4회 연속 1등급 2019.02.15 461

 

성빈센트_김치홍교수

폐기능검사모습



우리병원이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이하 심평원)에서 실시한 만성폐쇄성폐질환(COPD) 적정성 평가에서 4회 연속 최우수 1등급을 획득했다.

 

심평원이 만성폐쇄성폐질환 적정성 평가를 시작한 이래 올해까지 모두 ‘1등급을 받으며, ‘만성폐쇄성폐질환 치료 잘하는 병원으로서 그 입지를 굳건히 다지고 있다.

 

평가는 20175월부터 20184월까지 1년 동안 만 40세 이상의 만성폐쇄성폐질환 환자를 외래 진료한 의료기관을 대상으로 실시됐다. 평가 기준은 진단 및 질환의 조절 정도를 파악하는 폐기능 검사 시행률, 주 치료약제인 흡입기관지확장제 처방 비율, 지속적인 환자 방문 비율 등이다.

 

평가결과 우리병원은 종합점수 92.49점으로 1등급을 획득했다. 특히, 성빈센트병원이 획득한 점수는 전체 평균 63.43점은 물론 종합병원 평균 77.37점 보다 훨씬 높은 점수라는 부분도 눈길을 끈다.

 

세부 항목을 보면, 가장 중요한 치료약제인 흡입기관지확장제 처방률이 95.05%로 전체 평균 80.69%에 비해 매우 우수한 것으로 나타났다. 폐기능 검사 시행률은 89.92%로 전체 평균 71.42%를 훨씬 상회했으며, 지속방문 환자비율도 92.5%로 전체 평균 84.81%를 웃돌았다.


호흡기내과 김치홍 교수는 “만성폐쇄성폐질환은 많은 연구와 신약개발로 치료가 불가능한 질환에서 이제는 예방과 치료가 가능한 질환이 됐다.”며 “만성폐쇄성폐질환은 폐 기능 검사를 통한 조기진단과 꾸준한 치료와 관리가 중요한 만큼, 환자를 적절히 관리하고 도움을 줄 수 있는 의료기관을 선택해야 한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