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전체메뉴
CMC홍보소식

뉴스

성빈센트병원, 국민안심병원 지정…9일부터 운영 2020.03.19 853
병원전경사진
 

가톨릭대학교 성빈센트병원이 보건복지부·대한병원협회로부터 국민안심병원B’로 지정돼 39()부터 운영에 들어간다.

 

국민안심병원B는 일반 환자와 호흡기 질환 환자들이 코로나19 감염으로부터 보다 안전하게 진료 받을 수 있는 병원으로, 일반 환자와 분리된 호흡기 질환 환자의 전용 진료 구역(외래, 입원)을 운영해 병원 내 감염 가능성을 차단한다.

 

성빈센트병원은 환자분류 호흡기 환자 외래 진료구역 분리 대상자 조회 감염관리 강화 면회 제한 의료진 방호 등 모든 항목을 충족해 국민안심병원에 지정됐다.

 

성빈센트병원은 기존 암병원 1층을 호흡기 환자 외래 진료소(성인 및 소아청소년)로 지정하고, 호흡기 전용 병동을 마련하는 등 호흡기 질환 환자가 병원 방문부터 입원까지 모든 과정을 다른 환자와 분리해 진료 받을 수 있도록 시스템을 갖췄다.

 

또한, 최근 14일 이내 해외 및 코로나19 다수 발생지역을 방문했고, 발열 또는 호흡기 증상이 있는 코로나19 의심 환자는 선별진료소에서 진료 및 검사 등을 진행한다.

 

성빈센트병원은 병원을 찾는 내원객들이 코로나19 감염 불안을 덜고, 보다 안전하게 진료 받을 수 있는 진료 체계 및 방역 시스템을 갖추고, 감염 예방과 확산 방지를 위해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