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전체메뉴
CMC홍보소식

뉴스

성빈센트병원, 환자경험평가 전국 6위‧경기남부권 1위 2020.07.22 492
병원 전경사진

가톨릭대학교 성빈센트병원이 보건복지부와 건강보험심사평가원 ‘2차 환자경험평가전반적인 평가에서 전국 6, 경기남부권 1위에 올랐다.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은 300병상 이상 154개 병원에 지난해 입원한 적이 있는 만 19세 이상 입원 환자 23924명을 대상으로 설문지를 통해 전화 조사를 실시했다.

 

평가 항목은 간호사 의사 투약 및 치료과정 병원 환경 환자권리보장 전반적 평가 등 크게 6개 영역, 세부 24개 문항이다.

 

성빈센트병원은 평가에서 간호사 89.44의사 82.81투약 및 치료과정 86.34병원환경 87.25환자권리 보장 80.73전반적 평가 88.92점으로 6개 항목 모두 평균 점수를 크게 상회하는 결과를 받았으며, 전반적인 평가는 전국 6, 경기남부 1위의 성적을 거뒀다.

 

성빈센트병원은 그동안 환자 중심의 의료문화 개선을 위해 회진 알림 서비스를 도입해 환자들이 의사를 만날 수 있는 기회를 늘렸으며, ‘카카오톡 알림 서비스를 통해 외래 진료 및 검사, 입원 전퇴원 후 주의사항 등에 대한 정보를 제공했다.

 

이와 더불어, 환자 중심의 진료 문화 형성과 환자 경험의 중요성에 대한 교직원들의 공감대 조성을 위해 전직원 대상 의료 서비스 디자인 워크숍, 의료진 대상 11 진료 면담 코칭 프로그램, CS 교육 등을 시행해 왔다.

 

앞으로도 성빈센트병원은 환자 중심의 의료문화 정착과 의료 질 향상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기울일 것이다.